경기도 재난지원금 2차 사이트

반응형

경기도 재난지원금 2차 사이트

 

-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지난 20일 온라인 기자회견을 열어 경기도 재난지원금 2차 지급 방침을 발표했습니다. 경기도 재난지원금은 지난해 1차 때와 동일하게 전 도민을 대상으로 지급될 예정인데요.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2차 재난기본소득을 발표하면서 많은 분들은 이번 지급이 어떻게 이루어지는지 궁금해하시는데요. 그럼 경기도 재난지원금 2차 지급에 대해 바로 확인해보도록 하겠습니다.

 

 

 

1차 재난기본소득 당시 '경기도 재난지원금 사이트'를 통해 온라인 신청을 진행하였는데요. 저도 경기지역화폐로 10만원을 지급받았던 기억이 있습니다.

 

-

 

경기도 재난지원금 2차 사이트

 

 

이번 경기도 재난지원금도 '경기지역화폐' 또는 본인이 사용하고 있는 '신용카드' 중 원하는 방식으로 지급받을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더 자세한 내용은 '경기도 재난지원금 사이트'를 이용하면 되는데요.

 

 

코로나19 3차 확산으로 경제 골든타임을 놓치지 않기 위해 경기도는 도민 1,399만명을 대상으로, 재난지원금을 지급한다고 밝혔는데요. 이미 1차 재난기본소득에서 경기지역화폐 보편지급의 소득지원과 경제활성화 효과를 직접 확인하였습니다.

 

-

 

경기도 재난지원금 2차 지급대상

 

 

앞서 설명했듯이 2차 재난기본소득은 경기도에 주소를 둔 경기도 주민이라면 누구나 지급받을 수 있습니다. 다만, 기준일은 1월 19일 24시 기준으로, 경기도에 주민등록이 되어 있는 사람이 해당됩니다.

 

또한 이번에는 모든 '등록 외국인'과 국내에 거소 신고를 한 '외국국적동포'까지 지급대상에 포함된다고 합니다. 만약, 태아의 경우 기준일 당시 부 또는 모가 경기 도민이여야 지급받을 수 있습니다.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1차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2차
영주권자와 결혼이민자 한정 등록외국인과 국내거소 신고자로 범위 확대

 

내국인 1,341만명과 등록외국인 거소 신고자 58만명을 포함한 1399만명이 지급을 받을 전망입니다.

 

-

 

경기도 재난지원금 2차 신청

 

 

신청방법은 1차 재난기본소득과 마찬가지로 온라인과 오프라인 신청으로 진행되며, 신청기한과 사용기한도 원칙적으로 경기도 재난지원금 1차 때와 동일합니다.

 

구체적인 신청방법과 지급시기에 대해서는 방역상황에 맞춰 방역 진행추이를 면밀히 점검한 후 결정할 방침입니다.

 

☞ 경기도청 홈페이지 이동하기

 

1. 경기도 재난지원금 2차 지급 금액은?
A: 나이, 직업, 소득에 관계없이 모든 경기 도민에게 1인당 10만원씩 소멸성 경기지역화폐로 지급합니다.

 

2. 경기도 2차 재난지원금이 신속 지급되어야할 이유는?
A: 국회 예산정책처의 분석에 따르면, 1차 재난지원금의 생산유발효과가 1.81배에 달합니다.

위중한 현 경제상황, 1차 지급에서 확인된 지역화폐보편지급의 소득지원과 경제활성화 효과, 3차 대유행이 정점을 찍고 확진자가 감소하는 추세, 우리의 종합적 방역 역량, 전 세계에 자랑할 높은 시민의식과 방역수칙 준수 등을 고려할 때, 경기도는 2차 재난기본소득의 신속한 지급이 필요하고, 또 지급에 무리가 없다고 판단하였습니다.

 

3. 재원 마련 방법은?
A: 필요한 재원은 재난기본소득 지급액 1조3,998억 원과 부대경비 37억 원 등 총 1조4,035억원 규모입니다. 해당 재원은 지역개발기금 8,255억 원과 통합재정안정화기금 5,380억 원, 재난관리기금과 재해구호기금 400억 원으로 조달할 계획입니다.

 

4. 재난기본소득 지급이 자칫 방역에 장애를 초래하지 않을까?
A: 성숙한 시민의식을 가진 경기도민이 소액의 소비지원금을 사용함에 있어서도 지금까지처럼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할 것으로 확신하고 있습니다.

현재도 수 조 원 대 선별지원금이 풀리는 중이지만 지원금 때문에 방역이 악화된다는 정황은 어디에도 없고, 그보다 소액인 보편적 지역화폐 지급은 방역에 장애를 초래한다는 주장도 근거를 찾기 어렵습니다.

 

5. 지역 간 차등이 발생할 수 있지 않을까?
A: 작년에 재난지원금을 지급한 경기도 내 31개 시군 중 가장 재정자립도가 낮은 포천시가 가장 많은 1인당 40만 원을 지급하였습니다.

또한 현재 전국적으로 재정자립도가 낮은 지방의 시군 10여 곳이 재난지원금을 지급하는 데서 알 수 있듯이 재정자립도와 재원조달 역량은 관련성이 미약합니다.

결국 재난지원금은 재정여력 문제라기보다 정책결정과 예산 편성의 우선순위 문제에 가깝습니다.
반응형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